2018년12월16일일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광주천 친수시설 물놀이장에 주암원수 방류 2018-08-06 20:40

【에코저널=광주광역시】광주광역시 동구 용산동 동산타워 주변 광주천 물놀이장이 7일부터 이달 말까지 운영된다.

광주광역시는 올해 최악의 폭염에 열대야까지 겹치는 가운데 시민들이 잠시나마 무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한국수자원공사와 협의해 7일부터 주암원수를 광주천에 방류키로 했다고 6일 밝혔다.

광주천 상류인 동구 용산동 동산타워 주변 주암원수 방류지점에 운영돼온 광주천 친수시설 물놀이장은 2013년부터 여름철 시민들로부터 호응을 받았지만, 지난해 7월부터 극심한 가뭄으로 운영이 중단된 바 있다.

광주시는 물놀이장 운영에 앞서 바닥정비 등 주변 환경 개선을 이틀에 걸쳐 마무리했다.

물놀이장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이용할 수 있고 이용 시간에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교육을 받은 관리요원 2명과 시설물 관리요원 2명이 현장에 배치된다.

광주시 건설행정과 관계자는 “많은 시민들이 이용하므로 안전에 각별히 주의하고, 주차 질서와 쓰레기 되가져가기 등 시민 질서를 잘 지켜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