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9월 19일  수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광주광역시 ‘찾아가는 무료 수질검사’ 호응 2018-07-04 18:01
【에코저널=광주광역시】광주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가 시행하고 있는 ‘찾아가는 현장 무료 수질검사’ 서비스가 호응을 얻고 있다.

‘찾아가는 현장 무료 수질검사’는 시민들이 수돗물을 안심하고 마실 수 있도록 아파트 및 단독주택을 직접 방문해 가정 내 수도꼭지에서 수돗물을 채수 및 검사하고 결과까지 원스톱으로 알려주는 서비스다.

검사는 거주지 관할 상수도 5개 사업소에서 매월 아파트 장소를 선정하고 해당 세대로부터 신청받아 시행하고 있다.

수질검사 항목은 현장에서 직접 소독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잔류염소와 물의 탁한 정도를 나타내는 탁도, 배관상태를 알 수 있는 철, 구리, 수소이온농도(pH) 등 5개 항목이다.

검사 항목들이 기준수치를 초과할 경우에는 추가로 일반세균, 총대장균군, 아연, 망간, 알루미늄, 암모니아성질소 등 항목을 더욱 강화해 검사한다.

광주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는 6월 말까지 총 25개 아파트 단지 580가구(동구 148, 서구 102, 남구 129, 북구 99, 광산구 102)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현장 무료 수질검사’를 실시했으며, 모두 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시는 올해 말까지 ‘찾아가는 현장 무료 수질검사’를 추진할 예정이다.

정평호 광주시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 ‘찾아가는 현장 무료수질검사’는 광주시 수돗물인 ‘빛여울수’의 우수성과 수돗물 바로 마시기 확산을 위해 실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수돗물의 안전이 의심되는 가정에서는 적극적으로 무료수질검사를 신청해달라”고 당부했다.


모계옥 기자 mgo@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