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7월 18일  수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강원도 동해안 해수욕장 수질 ‘청정’ 2018-06-29 09:37
【에코저널=강릉】강원도 동해안 일대 해수욕장 수질이 깨끗한 것으로 조사됐다.

강원도보건환경연구원 동부지원이 6월 7일부터 12일까지 도내 해수욕장 19개 지점에 대해 수질조사 및 백사장 중금속 오염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확인됐다.

해수 수질조사는 수인성 장염 발생과 관련이 높은 대장균과 장구균을 검사한다. 대장균은 0∼26 CFU/100mL(기준 500), 장구균은 0∼36 CFU/100mL(기준 100)로 해수욕장 수질 기준에 적합했다.

또한 백사장 모래 중금속의 안전성을 평가하는 비소는 평균 4.62㎎/㎏로 기준(25㎎/㎏)의 18.5%, 납은 7.0㎎/㎏로 기준(200㎎/㎏)의 3.5%, 카드뮴, 6가 크롬 및 수은은 불검출 또는 기준치보다 매우 낮아 도내 해수욕장 모래는 청정했다.

보건환경연구원 동부지원 관계자는 “도내 해수욕장 19개 지점 검사결과 모두 수질 및 백사장 기준에 적합해 안심하고 물놀이 및 여가를 즐겨도 된다”며 “개장 중에도 지속적으로 조사를 실시해 강원도를 찾은 피서객이 안심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물놀이를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지현 기자 pjh@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