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5월 25일  금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행안부, ‘아름다운 소하천’ 뽑는 공모전 개최 2018-04-23 16:15
【에코저널=세종】행정안전부는 ‘안전하고 아름다운 소하천 가꾸기 공모전’을 개최하며, 23일부터 내달 16일까지 출품작을 접수한다.

공모전은 콘크리트 제방 등 치수(治水) 위주의 획일적인 소하천 정비 방식을 탈피하고 자연과 조화를 이루며 역사·문화·경관 등 지역 특색을 살리는 소하천 가꾸기를 위해 2010년부터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매년 시행해오고 있다.

이번 공모전에 참여코자 하는 지자체는 최근 5년간(2013년~2017년) 준공한 소하천 정비 사업에 관한 현황, 사진 등 설명 자료를 공모기간 내에 행정안전부 재난경감과로 제출하면 된다.

출품작에 대해서는 사업효과성, 지역특성화, 주민참여도, 조화성 등 12개 항목의 서면·현장 평가기준에 따라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치게 된다.

하천, 환경, 수자원 등 민간전문가 10여 명으로 구성되는 심사위원회는 3단계(서면·현장·최종) 심사 절차에 따라 최종적으로 14개 우수 지구를 선정할 예정이다. 우수 지구로 선정된 소하천을 관리하는 시장‧군수‧구청장에게는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수여한다.

선정된 우수 사례는 중앙부처 및 지자체 교육기관의 강의자료 등으로 활용된다. 모범사례로 소하천 정비 정책에 반영된다. 역대 공모전에서 경기 남양주시 호만천(2017년), 전북 부안군 운호천(2016년), 경북 영주시 왕당천(2015년) 등이 최우수 소하천으로 선정되어 전국적으로 주목을 받았다.

행정안전부 김석진 안전정책실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안정적인 치수기능 확보라는 소하천 정비의 본래 기능 외에도 사람과 자연이 조화되는 정비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지현 기자 pjh@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