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9월 25일  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대구시, 옥내급수관 개량공사비 지원 확대 2018-03-09 12:05
【에코저널=대구】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정수장에서 생산된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을 각 가정의 수도꼭지까지 공급하기 위한 옥내급수관 개량공사비 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이 사업은 노후한 옥내급수관의 개량공사비를 50%까지 지원하는 사업으로 시민들에게 높은 호응을 거두고 있다.

옥내급수관 개량공사비 지원은 교체의 경우 단독주택은 최대 100만원, 공동주택은 가구당 최대 80만원 범위에서, 갱생의 경우 단독주택은 최대 80만원, 공동주택은 가구당 최대 40만원 범위에서 개량공사 비용의 50%까지 지원하고 있다.

2017년에는 4억1400만원으로 667세대를 지원했다. 2018년 계획은 당초 630세대 5억400만 원 목표에서 750세대 6억원으로 목표를 상향 지원할 계획이다.

옥내급수관 개량공사비 지원대상은 일반주거용 건물의 경우 단독주택은 연면적 165㎡ 이하, 공동주택은 전용면적 85㎡ 이하다. 공동주택의 경우 당초 전용면적 60㎡ 이하였던 기준을 2015년 4월 10일부터 전용면적 85㎡ 이하로 확대 적용해 왔다.

대구시 김문수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옥내급수관 개량공사비 지원사업은 시민들이 더욱 안전한 수돗물을 직접 체감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공사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적극적으로 신청해 달라”면서 “옥내급수관 개량공사비 지원 신청은 반드시 개량 전에 신청해야 지원이 가능하다”고 당부했다.

옥내급수관 개량공사비 지원에 대한 궁금한 사항은 해당 사업소에 전화(국번 없이 121)로 문의하면 담당 직원의 자세한 설명과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