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9월 25일  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서울물연구원↔국립환경과학원, 연구 협력 2018-02-27 11:58
【에코저널=인천】서울시를 비롯한 수도권 시민들의 상수원인 한강과 팔당호의 수질 및 수생태계 조사 연구기관인 서울물연구원과 국립환경과학원이 손잡고 한강 상수원 수질 개선 등을 위한 연구협력에 나선다.

서울물연구원은 국립환경과학원(한강물환경연구소)와 오는 28일 오전 11시, 국립환경과학원 대회의실에서 ‘한강 상수원 물환경 연구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각 기관에서 수행하는 수질 관련 연구성과를 공유해 수질 개선과 녹조 발생 등 현안에 공동 대응할 계획이다.

서울물연구원은 팔당댐 하류 한강 본류 상수원을 대상으로 녹조에 대응한 조류경보제를 운영하고 있다. 인공지능과 3차원 모델을 이용한 상수원 수질예측 연구, 나노버블을 이용한 조류제어 기술개발 등 조류에 관한 조사와 안전한 수돗물 공급을 위한 녹조 제어 연구 등을 수행하고 있다.

국립환경과학원 한강물환경연구소는 팔당호와 상류 남·북한강을 대상으로 조류경보제와 한강물환경생태관을 운영하고 있다. 조류 생리·생태 특성 및 사전예방적 녹조관리 방안 연구, 팔당유역 수질 보전을 위한 종합 진단·평가 연구 등 수질·수생태에 대한 다양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한강의 수질 및 수생태계 관련 현안 대응 협의 ▲조류 및 수질 관련 연구 성과 공유를 위한 세미나 및 워크숍 공동 개최 ▲수행 연구 및 조사 결과 공유, 필요시 공동 연구 수행 등 한강 상수원의 수질 및 수생태계 연구와 관련된 포괄적인 협력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서울시는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에 축적된 한강 상수원 수질 관련 연구 성과를 공유하고 현안에 공동 대응함으로써 상수원 수질의 안전성을 확보하는 한편 물 관련 기술 발전 등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창학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국립환경과학원과의 연구 협력으로 그동안 양 기관에 축적된 연구 성과를 공유해 한강 상수원 수질을 개선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남귀순 기자 iriskely@hotmail.com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