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8월 20일  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경기도, 소하천 수질오염도 조사 확대 2018-02-11 06:17
【에코저널=수원】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이 올해 양주시와 동두천시, 포천시 영평천 등 도내 소하천 69개 지점을 대상으로 수질오염도 조사를 실시한다. 지난해 59개 지점보다 10개 지점이 증가했다.

▲소하천 수질검사를 위한 시료채취.

조사지점은 수질오염 우려가 예상되거나, 개선이 필요한 지점, 상시 모니터링이 필요한 소하천으로 시·군과 연계해 하천별 특성에 따라 BOD 등 10개 수질오염물질을 매월 조사할 계획이다.

올해는 오염 우려가 높은 양주시와 동두천시 신천은 23개 지점을 대상으로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과 목요일 두 차례 집중조사를 한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또 소하천 수질에 관심 있는 도민을 위해 매월 수질검사 결과를 보건환경연구원 홈페이지(http://www.gg.go.kr/gg_health)와 물정보시스템(http://105.0.1.84.)에 공개하는 한편, 각 시군에도 통보할 예정이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