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1월 20일  토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서울시, 민간환경단체 수질보전활동 지원 2018-01-10 11:31
【에코저널=서울】서울시는 중랑천, 탄천, 안양천 등 시민생활 가까이에 흐르는 하천을 맑고 깨끗한 생태공간으로 가꾸기 위해 하천수질 보전활동을 추진할 민간환경단체를 공개 모집한다.

서울시가 맑고 깨끗한 생태하천을 조성하기 위해 민간단체와 함께 추진하는 사업은 ▲한강상류 및 잠실상수원 보호구역의 오염행위 감시·정화 활동 ▲중랑천·탄천·안양천 등 지류하천의 수질모니터링 및 정화 활동 ▲하천가꾸기 활동 ▲빗물가두고 머금기 시설 만들기 사업 등이다.

이밖에도 한강 및 지류하천 수질개선을 위해 참여단체가 제안하는 창의적이고 독창적인 사업 등을 추진해 도심 속을 흐르는 하천이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생태공간이자 생활공간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금년 하천수질 보전활동 공모에 선정된 민간단체에 총 2억31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선정단체별로 2천만원 이내의 사업비를 지원 받는다.

서울시는 2000년부터 2017년까지 총 238개 단체에 46억6200만원을 지원했다. 하천정화활동 및 오염물질 배출 감시활동 등을 통해 한강 및 지천 수질개선에 크게 기여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지난해의 경우 정릉천 수중 정화활동, 탄천 수변구역 정화활동, 안양천 유해식물 제거, 청소년 물환경교실, 수질 모니터링 활동, EM 흙공 만들기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여 왔다.

하천 수질 보전활동에 참여하고자 하는 민간단체는 비영리 민간단체 지원법 제4조 규정에 의거 비영리민간단체 등록증을 교부 받은 단체로 서울시에 소재한 단체여야 한다.

이번 공모에 참여할 비영리민간단체는 1월 10일부터 1월 31일까지 서울시 물순환정책과(02-2133-3772)에 사업신청서와 구비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제출서식 등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 또는 서울시청 물순환정책과(02-2133-3772)에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