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4월09일목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신창현 대표발의, ‘동절기 미세먼지특별법’ 본회의 통과 2020-03-07 08:35

【에코저널=서울】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의원(의왕·과천 사진)이 대표발의한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이 6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현행법은 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되는 고농도 오염기간에만 차량운행 제한, 발전소 가동시간 조정 등의 비상저감조치를 할 수 있도록 규정돼 있다.

그러나 미세먼지 주의보 발령기간의 비상조치만으로는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적고, 사후조치에 그친다는 지적이 많았다. 사전 예방을 위해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이 잦은 겨울과 봄에 일정 기간을 설정, 배출 관리를 보다 집중적으로 시행해야 한다는 요구가 제기돼왔다.

개정안에는 초미세먼지 월평균 농도가 특히 심화되는 12월부터 3월까지 강화된 저감조치를 관계 중앙행정기관 및 지방자치단체 장에게 요청할 수 있도록 했다. 시·도지사 또한 동일기간에 차량운전제한 등의 비상저감 조치를 시행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이 담겼다.

신창현 의원은 “미세먼지가 심각해지기 전에 법이 통과돼 다행”이라며 “정부와 지자체는 선제적인 미세먼지 저감조치로 국민건강 피해를 예방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번 개정안은 국무회의 의결을 거쳐 공포한 날부터 바로 시행된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