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5월 23일  수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공항·항행안전시설 내진설계기준 강화 추진 2018-04-26 11:31
【에코저널=서울】국토교통부는 최근 발생빈도가 증가하고 있는 지진에 대비, 국가주요시설인 공항시설물의 내진설계기준 강화 및 항행안전시설에 대한 면진설계기준 마련을 위한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오는 27일에 개최한다.

이번 연구용역은 지난 2016년 9월에 발생했던 경주 지진을 계기로 행정안전부(舊 국민안전처)가 작년 4월에 개정한 국가 SOC시설물 내진설계기준 공통적용사항을 반영하고, 항행안전시설물에 대한 면진설계기준을 새롭게 마련하기 위해 추진 중이다.

공항시설물에 대해서는 지역에 따른 설계지진의 세기, 지반분류체계 등 총 6가지의 공통사항을 적용하고, 건축물·교량 등 다른 분야의 내진설계기준 개정 내용을 반영해 기존의 기준을 한층 강화한다. 그동안 국내외 면진장치에 대한 설계기준이 없던 항행안전시설은 주요시설(안테나, 케이블 등)과 부대시설(발사대, 안테나 철탑 등)에 대한 면진 장치의 적용기준 및 장비 이상 유무 측정 기준 등을 새롭게 마련해 지진 발생 시 피해를 최소화 하도록 할 계획이다.

이번 연구 용역은 (사)한국항행학회 주관으로 단국대학교와 공동으로 진행된다. 용역기간은 금년 10월 말까지로 설계기준 개정안이 마련되면 중앙건설기술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금년 연말까지 확정할 계획이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