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21일수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강진군, 다양한 칼라의 애플수박 수확 한창 2018-07-12 15:05

【에코저널=강진】전남 강진군에서 기존 수박의 1/5 크기의 애플수박 수확이 한창이다.

애플수박은 과실크기가 1.5kg 전후로 한 번에 먹기 딱 좋아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수박 한 통을 쪼개서 남김없이 먹을 수 있고 먹은 후 음식쓰레기도 많지 않아 인기가 높다.

강진읍을 중심으로 3곳의 농가에서 올해 처음 재배를 시작했는데 소비보다 공급이 딸려 농업인들이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강진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올해부터 특이박과 사업을 통해 애플수박, 망고수박 등을 보급했다. 이중 애플수박은 지역 기후에 잘 맞고 맛 또한 일반 수박보다 손색이 없어 틈새작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애플수박은 품종개량이 이루어지면서 색깔도 다양하다. 껍질 색깔에 따라 흑피, 황피, 일반 줄무늬로 나뉘고 과육의 색에 따라 크게 적색과 노란색으로 구분한다.

윤호현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혼밥으로 대변되는 소규모 가족문화가 확대되면서 기존 수박의 문제점을 보완한 애플수박은 앞으로도 인기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한다”며 “품종 연구와 품질 향상을 위한 재배기술 정착에 집중해 농업인 소득향상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